뉴스퍼펙트

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,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 공연…전석 매진

6월 8일 세종국악당…‘5년 만에 다시 찾는 여주, 거장이 들려주는 모차르트’

오영세 | 기사입력 2024/06/07 [02:13]

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,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 공연…전석 매진

6월 8일 세종국악당…‘5년 만에 다시 찾는 여주, 거장이 들려주는 모차르트’

오영세 | 입력 : 2024/06/07 [02:13]

▲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 포스터 (사진=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)


[뉴스보고=오영세 기자] 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이 오는 6월 8일 오후 5시 세종국악당에서 개최하는 건반 위의 구도자 ‘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’ 공연이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.

 

데뷔 이래 처음으로 2019년 여주를 찾아 시민들에게 쇼팽의 프로그램으로 큰 감동과 추억을 선사한 피아니스트 백건우는 5년 만에 여주시민들을 다시 만나 모차르트의 프로그램을 선보인다. 시민들은 다시 만나는 거장의 기대감을 전석 매진이라는 뜨거운 반응으로 환영했다.

 

곧 여든을 바라보는 나이에도 여전히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매 순간 노력을 기울이는 그에게 ‘건반 위의 구도자(求道者)’라는 수식어가 따라다닌다. 피아니스트로서 행보를 시작한 지 올해로 68년, 세계적인 권위의 콩쿠르에서 수 차례 수상하며 거장의 반열에 올랐지만 매일 피아노 연습과 연구를 게을리하지 않으며 끊임없이 새로운 곡에 도전하기에 붙은 수식어다.

 

이번 백건우의 독주회는 1956년 열 살의 나이에 김생려가 지휘하는 해군교향악단(현 서울시립교향악단)과 그리그 피아노 협주곡으로 데뷔한 이래, 처음으로 모차르트의 작품만으로 구성된 무대를 선보이는 공연으로 5월, 세계적인 클래식 레이블 도이치그라모폰을 통해 발매한 생애 첫 모차르트 앨범 기념 연주회이기도 하다. ▲모차르트 ‘환상곡 d단조 K. 397 ▲론도 D장조 K. 485 ▲환상곡 c단조 K. 396 ▲전주곡과 푸가 C장조를 비롯해 모차르트 매력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▲피아노 소나타 12번 F장조 K. 332등을 선보인다.

 

이순열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 이사장은 “거장 백건우의 무대는 음악이 주는 기쁨 그 이상을 선사한다”며 “한음, 한음이 감동으로 다가올 것이고, 68년의 연륜이 묻어나는 터치는 오랫동안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

 

이어 “우리 재단은 올 한해 여주시민들에게 클래식을 포함해 연극, 뮤지컬, 대중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기획해 예술이 주는 즐거움을 시민들이 충분히 만끽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”고 덧붙였다.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, 세종국악당,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, 모짜르트 공연 관련기사목록
광고
이동
메인사진
석초 김갑수 작품전…전통 서각 만난 ‘백두산 천지’ 장관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